Kyuhyun – Last Good-bye (조용히 안녕)

Kyuhyun – Last Good-bye (조용히 안녕)

눈물 쏟으며 거창하게
서로 이별할 수 있음이
축복이라 느껴진다
나의 이별은 혼자서
보잘것없이 치러지는데
이별했다고 따뜻하게 위로 한번
받을 수 있음이 사치라고 느껴진다
나의 사랑은 아무도 모르게
접어야만 하는데

참 오래도 끌어왔다
시작에도 마지막에도 어차피
혼자였을 것을 돌아보니

너무 초라했던
고단하기만 했던 내 사랑
헛된 기대와 잦은 실망에
지쳤을 내 사랑
혼자 이별하는 날
뭐든 해주고 싶지만
가엾은 내 사랑 마지막까지도

너무 초라하다
보잘것없이 저문다 내 사랑
마지막이라도 웃을 수 있게
해주고 싶지만
할 수 있는 거라곤
해줄 수 있는 전부라곤 안녕
네게 고작 안녕

참 오래도 미뤄왔다
나만 아님 나만 놓으면
이렇게 쉽게 끝날 것을 돌아보니

너무 초라하다
보잘것없이 저문다 내 사랑
마지막이라도 웃을 수 있게
해주고 싶지만
할 수 있는 거라곤
해줄 수 있는 전부라곤 안녕
네게 고작 안녕

작별 인사였었는데
넌 해맑게 웃어주네
그 미소를 바래왔는데
오늘은 아프다

우리 어디서든
언제든 다시 마주치겠지만
이게 마지막 인사란 것도
나는 잘 알기에
쉽게 뱉지 못한 말
떨어지지 않았던 그 말 안녕
이젠 정말 안녕

LEAVE A COMMENT

0 comment